[부암동] 데미타스+클럽 에스프레소 흔적남기기


데미타스의 입구는 건물 뒤쪽으로 나 있다.



예술가들이 많이 산다고 들었는데
그래서인지 건물마다 이렇게 예쁜 작품이 곳곳에 숨어있다.

오늘의 메뉴는 찹스테이크 덮밥과 고양이맘마



후식으로 나온 레몬 소르베



찹스테이크  덮밥을 먹고 난 후의 레몬 소르베의 상큼함은 찰떡궁합


배부름을 뒤로 하고 바로 건너편에 위치한 클럽 에스프레소로 직행~~

젊은 사람들보다는 가족,  노부부가 많이 찾는 고즈넉한 곳이다.

직접 원두를 판매하기도 하고
테이크 아웃 커피도 판매하고 있어 드라이브 중에 잠깐 들려서 차 한잔 사 가기에 좋은 곳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